메뉴

전체기사

전체기사

종합뉴스

지역뉴스

오피니언

라이프

특집

사람/사람들

동정

인사

포토뉴스

‘도깨비 황금동굴’로 기묘한 탐험 떠나볼까?
의령군 자굴산 도깨비 황금동굴 조성사업 추진
양영석 기자   |   2023-11-16 [19:16]

▲ 의령군 자굴산 도깨비 황금동굴 조성사업 추진


[브레이크뉴스=양영석 기자] 도깨비의 신통한 능력으로 모두가 즐거워지는 관광 명소가 의령군에 생긴다.

 

군은 지역 설화인 도깨비 '쇠목이'를 콘텐츠로 한 '도깨비 황금 동굴'을 건립한다고 16일 밝혔다.

 

의령군은 사업비 300억원을 투자해 8년 동안 공들여 조성한 '자굴산 자연휴양림' 내 관광자원 개발을 위해 이색적인 테마여행 명소인 '도깨비 황금 동굴'을 조성한다.

 

이 사업은 경남 지역균형발전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사업비 30억원이 투입된다.

 

'도깨비 황금 동굴'의 탄생은 '자굴산 자연휴양림'의 인기에 힘입었다.

 

자굴산 자연휴양림은 경남의 중심에 위치한 지리적 이점과 체류형 휴양 관광을 선호하는 사람들의 증가로 지난해 4월 개장했다.

 

2022년 26,764명, 올해는 10월 기준으로 이미 작년 이용객 수를 뛰어넘은 28,883명이 찾은 인기 관광지다.

 

특히 숲속의 집으로 불리는 펜션이 15동, 카라반 8개, 캠핑장 17면으로 관광객들의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다양한 숙박시설을 갖춰 주말에는 '예약 전쟁'을 벌이기 일쑤다.

 

의령군은 건강한 휴식과 활력을 충전할 수 있는 자굴산자연휴양림에 꿈과 환상의 특별한 스토리가 있는 '도깨비 황금 동굴'을 건립해 특색있는 관광 콘텐츠로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겠다는 구상이다.

 

콘텐츠 중심에는 '도깨비'가 있다.

 

의령군에는 한우도령과 응봉낭자의 슬픈 사랑과 도깨비 쇠목이의 질투가 서린 설화가 전해진다.

 

쇠목이와 그의 친구인 홍의·바우·느루 등 각각의 특색있는 도깨비 캐릭터들은 570㎡의 인공동굴에 자리 잡은 9개의 테마·전시공간을 하나씩 책임진다.

 

특별한 스토리에 빛과 소리로 채운 꿈과 환상의 도깨비 황금동굴 속 판타지체험관은 어린이에게는 상상 속 황홀감을 선물하고 성인들에겐 전래동화의 추억을 선사한다.

 

특히 동굴이라는 공간이 주는 특이한 인상과 그 안에서 펼쳐지는 기묘한 탐험으로 남녀노소 모두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보인다.

 

관람객들은 아롱다롱 도깨비불을 따라 입구에 들어서면 거대한 도깨비 공기 조형물을 만나게 된다.

 

이후 도깨비 장단에 맞춰 요술북을 두드리며 반딧불이의 안내를 받아 도깨비 나라로 체험이 시작된다.

 

무지개 그림자 체험, 빛의 징검다리 건너기, 황금 터널 보물찾기, 도깨비방망이로 소원 이루기 등 신비롭고 다채로운 체험들이 이어진다.

 

한편 의령군은 이번 '도깨비 황금 동굴'을 지난 9월 의령읍에 개원한 미래교육원 체험 프로그램으로 연계시킬 방안을 마련 중이다.

 

하루 평균 1,000명의 학생이 방문하는 미래교육원 효과를 '도깨비 황금 동굴'의 체험 프로그램에 접목해 국내 대다수 관광시설 운영상 문제점인 '평일 이용객 부족'을 해소하겠다는 복안이다.

 

의령군은 2025년 예정인 황금동굴 개장에 앞서 대표 캐릭터 '자굴산 도깨비 친구들'을 개발·상표 출원 및 굿즈 제작을 완료하는 등 일찌감치 '도깨비 황금 동굴' 홍보전에 나서고 있다.

 

오태완 군수는 "'성문 위에 높게 설치된 망루 모양으로 우뚝 선 산’을 뜻하는 자굴산의 어원처럼 자굴산 자연휴양림은 전국에서 우뚝 선 최고의 산림휴양시설로 인정받고 있다"며 "도깨비 황금동굴은 그야말로 금상첨화"고 말했다.

 

그러면서 "특히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관광객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것 같다"며 "솥바위 전설에 이은 또 하나의 도깨비 설화가 의령에 관한 관심과 기대를 더욱 키우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hall we go on a strange expedition to the ‘Goblin Golden Cave’?

Promotion of Dokkaebi Golden Cave construction project in Jagul Mountain, Uiryeong-gun

 

A tourist attraction where everyone can have fun thanks to the magical abilities of goblins will be created in Uiryeong-gun.

 

The military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would build the 'Goblin Golden Cave', which is based on the local folk tale of the goblin 'Soemoki'.

 

Uiryeong-gun is investing 30 billion won in project expenses to create the ‘Goblin Golden Cave’, a unique theme travel attraction, to develop tourism resources within the ‘Jagul Mountain Natural Recreation Forest’, which was created with great effort over 8 years.

 

This project was selected in the Gyeongnam Regional Balanced Development Project contest and a project cost of 3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The creation of ‘Goblin Golden Cave’ was thanks to the popularity of ‘Jagul Mountain Natural Recreation Forest’.

 

Jagul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opened in April of last year due to its geographical advantage of being located in the center of Gyeongnam and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people preferring stay-cation leisure tourism.

 

It is a popular tourist destination visited by 26,764 people in 2022 and 28,883 people as of October this year, already surpassing last year's number of users.

 

In particular, the pension, called the house in the forest, has 15 buildings, 8 caravans, and 17 camping sites, so there is a variety of accommodations for tourists to choose from according to their tastes, so there is often a 'reservation war' on weekends.

 

Uiryeong-gun plans to attract more tourists with unique tourist content by building a 'Goblin Golden Cave' with a special story of dreams and fantasy in Jagul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where you can rest and recharge your vitality.

 

At the center of the content is ‘Goblin’.

 

In Uiryeong-gun, there is a story about the sad love between Hanwoo Doryeong and Eungbong Lady and the jealousy of the goblin Soemoki.

 

Each unique goblin character, including Soemoki and his friends Hongui, Bau, and Neru, is in charge of each of the nine themes and exhibition spaces located in the 570㎡ artificial cave.

 

The Fantasy Experience Center in the Goblin Golden Cave of dreams and fantasy filled with light and sound in a special story presents children with the ecstasy of imagination and adults with memories of traditional fairy tales.

 

In particular, the unique impression given by the cave space and the strange exploration that unfolds within it provide a special experience for people of all ages and genders.

 

When visitors enter the entrance following the fluttering Dokkaebi fire, they encounter a huge Dokkaebi air sculpture.

 

Afterwards, the experience begins in the land of goblins, with the guidance of fireflies and the beating of the magic drum to the beat of the goblin.

 

Mysterious and colorful experiences continue, such as rainbow shadow experience, crossing stepping stones of light, golden tunnel treasure hunt, and making wishes come true with a goblin bat.

 

Meanwhile, Uiryeong-gun is preparing a plan to connect the 'Goblin Golden Cave' with the experience program of the Future Education Center, which opened in Uiryeong-eup last September.

 

The plan is to combine the effects of the Future Education Center, which is visited by an average of 1,000 students a day, with the experience program of the 'Goblin Golden Cave' to solve the 'lack of weekday users', a problem in the operation of most tourist facilities in Korea.

 

Ahead of the opening of the Golden Cave, which is scheduled for 2025, Uiryeong-gun is working early on to promote the 'Goblin Golden Cave' by developing and trademarking the representative character 'Jagul Mountain Goblin Friends' and completing the production of goods.

 

County Mayor Oh Tae-wan said, “Just like the etymology of Jagulsan Mountain, which means ‘a mountain standing tall in the shape of a watchtower installed high above the castle gate,’ Jagulsan Mountain Natural Recreation Forest is recognized as the best forest recreation facility in the country,” adding, “The Goblin Golden Cave is truly the icing on the cake.” said.

 

He added, “I think it will be especially loved by family tourists with children,” and added, “Another goblin tale following the legend of Sotbawi Rock is further increasing interest and expectations about Uiryeong.”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남. All rights reserved.